형이상학 전자책 (상)봄 97. 책상을 두고 마주 앉은 두 사람이 책상 위에 놓여진 셀폰(cellphone)을 본다면

유종열
2022-02-05
조회수 27





봄97.


책상을 

ㅍ두고


마주

앉은


사람이


책상 

위에

놓여진 

셀폰을 

(cellphone)


본다면



한 

사람이


그 

셀폰은 

(cellphone)


오른쪽에 

있다고 

하면


반대편에 

앉은 

사람은


그 

셀폰은 

(cellphone)


왼쪽에 

있다고 

하여


두 

사람 

간에

시비가 

벌어지면


결코 

자기의 

주장을

굽히지 

않고


자기의 

말이 

옳다고

주장하여


다투어

싸움이

벌어지면


아무리 

시간이 

지나도


결코 

서로 

맞서는  

두개의 

주장은


서로 

만나지지 

않으니


해결이 

나지 

않습니다.


이때

해결점이라면


서로 

자리를

바꾸어


입장을 

바꾸어

셀폰을 

(cellphone)

보면


네 

주장도 

맞다는 

것을

드디어 

알게 

되어


내 

주장만 

맞다는 

주장을

철회하여


부질없는 

시비는

저절로

그치게 

될 

입니다.


이를 

일러


주관과

객관은

서로 

다르지 

않은

이치로


주객일체라고 

(主客一體)

할 

입니다.


나의 

입장에서 

보는

그치지

않고


상대방의 

입장에서도

볼 

줄 

알아야


주객일체가

(主客一體)

이루어질 

입니다.


달리 

말하면


양자간의

  

소통의 

(疏通) 

중요성

이라고도 

할 

입니다.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