형이상학 전자책 (상)봄 215. 우리의 수도 서울(soul)이라는 말과, 형이상학이 발생한 연원(淵源)과 연관성(聯關性) 고찰.

2022-02-05
조회수 3



봄 215.


우리의


수도

서울이라는

(soul)

말과


형이상학이

태동한

(胎動)


연원과

(淵源)

연관성


고찰

(考察)



서울이라는

말은


순수한

한국어

이면서도


어느

누구도


서울이라는

뜻이

무언지

아는

사람은

아무도

없습니다.


이제

2020년이

되고


5G시대를

세계에서

최초로

한국에서


후천을

여는

초종교인


형이상학이

태동되고

있는


후천개벽의

때를 

맞아


비로소

형이상학이

태동되는

(胎動)


이곳

수도,

서울이

지닌

의미가


형이상학

책의

마지막

글에서


그 

뜻이

화안하게

드러났습니다.


서울이란

말은


발음

상으로


영어의

soul과 

같으며


뜻으로

말하면


영체,

정신,

영혼이므로


형이상학의

본질과

핵심을

가르키는

말로서


물질개벽을

위한

선천이

지나


사느냐

(to be)

죽느냐

(or not to be)

라고

하는


기로에서

(岐路)


개인위주의

마음본위


좌뇌본위에서


인간위주의

정신본위


우뇌본위로


전환하는

길로

인도하는


형이상학을

예시하므로

(豫示)


서울이라는

말은


70억개의

마음을

지닌

인류로

하여금


하나의

정신을

머금은

인류로

개벽시키어


인류를

구원하는


형이상학의

발생지임을

암시하고

(暗示)

있으며


서울을

만든 

것은


백두산에

맥을 

산이

아닌


도봉산에서

(道峯山)

발원하여


삼각산이

(三角山)

병풍치듯


서울을

(soul)

만들고


남한강

북한강이

두물머리에서

만나


한강을

만들어


서울을

강북과

강남으로

만들어


세계 

10대

도시로

키우고


한강이


신행주대교를

(新幸州大橋)

지나


사람이

운하를 

파서

아라뱃길로


인천

송도

국제도시를

거쳐


서해와

관통하므로서


천인합작으로

(天人合作)


경인

(京仁) 

지역이라는


한반도의

물질개벽을

이룩하여


하늘길

물길,

철길,

땅길이

통한


거대한

경인지역을

만들어

내어


죽느냐

사느냐의 

(to be or not to be)

기로에서

(岐路)


부활하고

구원하는


후천의

인간개벽을

성사시키는


형이상학을

태동시킬


영체,

정신,


영성을

상징하는


서울과

(soul) 


어질

(仁)자와


천지인을

상징하는

(川)으로 


인천이라는

지명이

(仁川)

구성된


경인지구가

(京仁地區)


밤에도

불야성을

(不夜城)

이루는


물질이

개벽되었으므로


지구상의

전 

인류를

구원할


인간개벽을

달성할


후천개벽을

일으킬


봉황인

(鳳凰)


형이상학이

태동되기에

(胎動)

이르렀다고

입니다.






0

원아 유종열님의 35성상 수행의 결정체

돌아 봄으로 생활하고

낭독 트레킹으로 수행하는

봄나라 형이상학

Tel. 02-765-2848

bomnar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