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참금 계좌

국민은행 

817201 04 055928
돌아봄 명상센터 봄나라

원아님과 공부 후기임진강 만나러 한강을 90도 꺽는 김포 봉성산(鳳翔山)

이승현
2024-02-05
조회수 121

북한 

금강산에서 

발원하여

남으로 

흐르는

북한강


남한 

태백에서

발원하여

북으로 

흐르는

남한강이


양평두물머리에서


남북

두물이

하나되어


한강이

되어


강남, 강북

서울(SOUL)을 

만들고


서쪽으로

흐르는

한강 하류는


갑자기

김포시 봉성산(129M)에서

90도 꺾어

북으로


다시 

한번

남북평화통일

하려고


북한

임진강을 

만나러


90도 

꺽어

북으로 

간다.



경기도 김포시 하성면 

봉성리 산18-1

에 있는

봉성산(鳳翔山)


지명유래:


산의 형국이 

봉이 

날아가는 형에서 

봉성산이라 

하였다.


모두의 지명에서 참조

https://modoo.io/toponym/55723


----------------------------

한강을 

가로 막는

봉성산과


북으로 

임진강을 

만나러

90도 꺾는


한강 풍경을 

볼 수 있는


평화누리쉼터(공원)에


선생님과

원지수님과

갔다.


김포평야


산이 

없는 

곳에서


뜬금없이 


봉성산이 

있어


한강을 

물 

샐틈없이 

막아


한강의 

물길이


북으로 

방향을 

돌려


임진강과 

만나


한강은

시와 종이 

모두


남북평화통일로

남북이

하나의 강이 되어


서해바다로 

함께 나가는


눈앞에

드라마가 

펼쳐지는

평화누리쉼터 공원에서


봉성산과 


한강물이 

방향을 

바꾸는

풍경을 보고


한강을 통해

남북평화통일 

구도를


산수로 

만들어 

내는


하늘의 

구도에 

감탄하며


만고강산

그 

긴세월

묵묵히


한강을 

물샐틈

없이 

막아


방향전환을 

시켜


끝까지

남북평화통일을 

이루는


봉황이 하늘을 난다는

봉성산을 

보며


선생님은

감사를 

표했다.


----------


선생님이

남북한

두물이 

하나되는

평화통일의

한강의 이치와


한강이 서울을 만든


한강이 

서울인 

이치를 

밝히시고


작년부터 


한강과

임진강이 

하나되는

풍경을

말씀하시고


실제 

답사하시는 

요즈음


평화통일의

한강이 

서울(SOUL)임이

느껴지는 

요즈음


90도 

꺽어

한강과 

임진강이 

만나고


한강이

서해와 만나는 


한강하류

김포시가


서울로

편입되는

이슈가


선생님이 

말씀

하시자마자


뜨겁게 

여론화 

되고있다.


서울 강서구와

여의도와 

광화문

서울 강동구로 

서울을 꽤뚫고 

이어지는

지하철 5호선이


김포시와 

연장

연결된다.


김포시 

여기저기에서는

서울 지하철 5호선

김포시 연장개통소식 

축하와


서울과 통해야 한다는

현수막이 

김포시를 

뒤덮고 있다.


서울에 편입 

되려고하는 

김포시민의 마음이 

읽어진다.


서울도 

이젠 만원이다.

서울 쓰래기도 처리할 곳이 없다.


김포시는

서울시 면적의 0.4배로

비교적

텅텅비어 있다.


한강이 

서울을 

만들었다.


서울이 

한강이다.


그 한강의 

하류에

김포시가 

있어


김포시

모든 도로 이름이

김포한강로이고


김포 신도시 이름도

김포한강신도시이다.


한강의

서울의

이치로 

보면


김포시의 

서울 편입은

당연하다고


선생님이 

말씀

하신다.


김포시가 

서울로 

편입되면


온전히

한강이 

서울로


한강이

임진강 

만나러

90도 꺽듯


남한이 

이제까지 

가지 않은

제 3의 길이 

열려

 

남북평화통일의

한강이


서울(SOUL)이 

되어


남북평화통일의

서울이 

된다.


그러면


남북평화통일의 

대국이 

되어


세계 

정신개벽의 

지도국이 

되어


정신개벽의 

센터

서울(SOUL)로


그전에

하늘의 구도로

한강의 중심

서울의 중심

용산에


원지수님이

봄나라센터가 

자리 

잡는줄

이제야 

알겠다.


늘봄의 집

(늘봄의 생활)

상춘재

청와대 앞에서

앉아서 

쉬고 있는


정신이라는 

봉황은


봉성산

그 

이름 

그대로


김포시가

서울로 

편입되고


기존의 길이 아닌

90도 꺽는

제 3의 길을 

가게되고


한강의 이치로

남북평화통일이 

되어


이 나라는

대국이 

되어


세계

정신지도국의

서울에서


정신개벽 

형이상학은


봉황이 

하늘을 

비상하듯


글로벌로

전 세계로

비상할 것이라는


선생님과

원지수님의

비전풀이의


주고 

받는 

말씀을 

듣고


그 

비전이 


눈앞에 

그려지면서


지금까지의

모든 

조각의 

퍼즐이


풀려나가는 듯 

하였다.


선생님과 

원지수님과


임진강을 만나러 

한강이 90도꺽는

김포시 봉성산과


한강과 임진강이 

만나는

김포시 애기봉평화생태공원 등


김포시 

여러곳을 

2월2일 

금요일에

다녀온 후


다시

주말사이에


뜨겁게

김포시

서울편입이

이슈화

되는 것이

마냥

신기하다.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