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64. 스마트바디(smart body) 사용법

유종열
조회수 10



봄64. 


스마트바디

(smart body) 

사용법



물질개벽의 

(物質開闢) 

끝자락에 

와서


우리는 

스마트폰으로 

(smart phone)


물질에 

대한 

지식과 

정보를


만인이 

공유하고 

있으며


정신개벽이 

(精神開闢)

시작되는


병신년

(丙申年)

부터는


마음이 

몸돌아봄으로


상실하고 

(喪失)

지내는


육체와 

정신을 

깨달아


복원하여

(restore, 復元)


비정상적인 

(非正常的)


병신과 

(病身)

병심의 

(病心)


심신을 

(心身)


정상적인 

(正常的)


건강한 

신체와

건전한 

정신으로


전환하여야 

하는 

일이


정신개벽의 

시대를 

맞이하여


첫번째로 

착수하고

시작해야 

하는 


첫번째 

입니다.  


한마디로 

표현하면


본래 

스마트바디

(smart body)

이건만


사용법을 

몰라


본래 

지니고 

있는 

능력을


제대로 

발휘하지 

못하므로


스마트바디의 

사용법에 

대한


메뉴얼을 

(manual) 

작성하여


만천하에 

공개하고 

공표하여


오늘날 

스마트폰을

누구나 

자유자재하게

사용하는 

것처럼


하여야 

합니다.


본래 


우리 

몸과 

마음은


아프지 

않고

살 

수 

있는 

기능이 

있는


스마트바디이나 

(smart body)


단지 

사용법을 

몰라


비정상적인 

아픈 

상태를

모면하지 

(謀免)

못하고


물질의 

풍요를

누림에도 

불구하고


아픔이라는 

멍에를


노예처럼 

짊어지고 

가는

죄수처럼


아픔이라는 

형벌을 

받으며 

살고 

있는 

입니다.


문제는

아픈 

몸과 

마음을


아프지 

않은


정상적인 

몸과 

마음으로

만들려면


어떻게 

하여야 

하는지


그 

방법을

모른다는 

사실

입니다.


첫번째 

할 

일은


머리를 

텅비게 

만들어


무심인 

두뇌를

만드는 

입니다.


좌뇌

(左腦) 

속에서


끊임없이 

난무하는 

생각을


우뇌의 

(右腦) 

감각의 

빛으로

비추면


그림자에 

해당하는 

생각은


즉각 

사라져


머리가 

텅비게 

되면


아픈 

마음이


아프지 

않은 

마음으로

돌아가면


머리 

속이 


온통

은은한


광대 

(廣大)

무량광으로

(無量光)

가득차게 

되는 


이 

무심,

(無心)

본질,

(本質)

영성,

(靈性)


정신의 

(精神)

빛으로


몸의 

동정

(動靜)


일거일동은 

(一擧一動)

물론


일고 

지는 

아픔을


한 

순간이라도 

놓치지 

않아서


끊어지지 

않도록


늘 

비추어 

보고

주시하며 

(注視) 

사는 

생활을


길들이면


아픈 

몸과 

마음은


어느 

사이에


아프지 

않은


건강한 

(健康)

신체와 

(身體)


건전한 

(健全)

정신의 

(精神)

소유자가 

됩니다.


이렇게 

된 

다음


중점관리 

사항은


머리가 

항상 

비어있는 

가운데


은은한 

광명으로 

가득찬


무심,

정신이 


두뇌와 

가슴을 

거쳐


하단전이라는 

옥좌에 

(玉座)

앉으면


두뇌를 

사용하여  


합리적이고 

논리적인


과학적 

사고를 

사용함에


걸림이 

없고,


모양과 

색채를 

보고 

느끼거나


소리를 

듣고 

느끼는


정서와 

(情緖)

미감을 

(美感)


가슴에서


파장과 

(波長)

파동으로 

(波動)


감동의 

물결을 

냄에


지장이 

(支障)

없어


자유자재

해지고


마음으로

생각을 

내든가


내지 

않고를


자유자재하게 

할 

수 

있고


몸을 

움직이라고 

하면


즉각 

움직이고


멈추라면


즉각 

멈출 

수 

있는


능력이 

생기는 


생활 

가운데


실지로 

이루어지는지 

여부를


점검하고 

점검하여


심신을 

조복받아 

(調伏)


심신의 

운용이 

(運用)


자유자재하게 

(自由自在) 

될 

때까지


길들여 

나가는

생활로 


일신하는 

(日新)

일이


정신개벽을 

(精神開闢)

이루는 

일이요,


스마트바디를 

(smart body)


사용하는 

(使用)

(法)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