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122. 어떠한 것을 일러 정신개벽이라고 하는가?

유종열
조회수 13



봄122. 


어떠한 

것을 


일러 


정신개벽

이라고 

하는가?



맘몸봄으로


잃어버리고 

살던


육체를 

복원하여


몸이 

없이 

살아가는


귀신의 

(ego) 

신세에서


몸이 

있는 


사람이 

되어


육감으로 

(六感)


육체의 

안과 

밖에 

존재하는


하늘의 

광명,

광명의 

하늘인


영체를 

(靈體) 

깨닫고 

난 


숨죽여봄으로


이고가 

주도하던


목숨의 

호흡을


정신이 

주도하는


생명의 

호흡으로

바꾸어


한 

호흡지간 

내내


깨어서


보고 

알아차리면서


복식호흡을 

하는


호흡자재가 

되고


두뇌 

안에 

있는


은은한 

하늘의 

광명으로 


일어나는 


생각을 

비추어


주시함으로서


생각을 

내지 

않을 

수도 

있고


생각을 

낼 

수도 

있는


생각자재

마음자재가 

되고


언제든지 


정신이

몸에게 

움직이라고 

명령하면


즉각 

움직여주고


가만히 

있으라고 

하면


즉각 

가만히 

있을 

정도로


몸이 


정신의 

명령에 

순복하여


몸자재가 

된 

다음


눈을 

뜨나 

감으나


언제 

어디서


무엇을 

하던지


은은한 


정신의 

광명에서


한 

눈을 

팔지 

않아


놓치지 

않고


늘 

봄의 

생활로


항시 

만남이 

이루어지면


육체 

안에 


영체,


영체 

안에 


육체,


사람과 

하늘


하늘과 

사람이


혼연일체로 

(渾然一體)


하나가 

되어


떠나보낸 

자와


떠나온 

자가


한 

바퀴 


원을 

돌아


원점에서 

(原點)

만나


이별이 

없고


아무리 

보아도


지겹지 

않고


언제나 

새로워


황홀하고


부족함이 

전혀 

없어


원만구족한 

(圓滿具足)

쏘울메이트로서 

(soulmate)


우주를 

창조한


호연지기인 

(浩然之氣)


천기와

(天氣)

천복을 

(天福)


몸과 

마음에 

충전시켜 

(充電)


몸이 

아프지 

않고


마음이 

괴롭지 

않게 

살게 

됩니다.


그리하여


하나님과 

더불어 

사는

삶을 

통하여


성질 

기질 

체질이 

변하여


하나님처럼

부동하고 

불변하게 

된 


하늘이 

우주를 

만든 


목적이


사람으로 

하여금

 

물질개벽을 

이룩한 

다음


정신개벽을 

통하여


사람과 

하늘이 


하나가 

되어


천인합작으로 

(天人合作)


노동에 

시달리는

사람으로 

하여금


인공지능을 

만들어 


노동으로부터

해방시킨 

다음


요람에서 

무덤까지

보장해주는


인존의 

시대


만인이 

평등한


지상천국을 

(地上天國)

건설하는 

것이


우주의 

섭리이기

(攝理)

때문입니다.


우주의 

섭리란


우주의 

본질인


무변허공(하늘)

가득찬

무량광명이


사람의 

내면에 

깃든


영체이며 

정신인 


이 

정신을 

깨달아


몸과 

마음을

거느리고 

다스리고

부리고 

씀에


자유자재한 

다음


하나님 

안에 


내가


내 

안에 


하나님이


하나로 

존재하여 


잠시도

떨어지지 

않고


천년만년


황홀하고

행복하게 

사는


대선경사회로 

(大仙境社會)

진입하는 

것이


정신개벽

입니다.


사람으로 

태어나


조상 

중의 

조상인


하나님을 

만나


나를 

구하고


인류를 

구하는


인간개발 

자아완성의 


정신을 

개벽하는 

일에


하나님과 

더불어


일을 

할 

일꾼으로


봄님들이 

나서야

하지 

않겠습니까?


누가

하늘을 

도와


하늘 

사업을

하시렵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