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65. 인성교육 -정책제안(3)-

유종열
2022-03-11
조회수 13



봄65.


인성교육

-정책제안(3)-



7. 

사람의 신체가 만들어진 

이치와 구조

-인체의 탐구-

 

사람은 하늘의 이치와 구조에

의거하여 생겨난 것입니다.

 

        1. 상단

  

          1) 외면: 얼굴(눈 귀 코 입)

          2) 내면: 두뇌(좌뇌, 우뇌)

 

             하늘은 텅빈 가운데

             광명(빛)이 가득찬 

             구조이므로


             우뇌는 

             공간을 감지하는 

             감각을 담당하고


             좌뇌는 

             시간을 운행하고 

             인식하는

             생각을 담당하는 

             구조로 되었고

             빛이 화현하여 

             만들어낸

             현상의 입자적인 모양과 

             색깔을 보는

             눈과


             빛이 파장적으로 만들어진 

             소리를 듣는

             귀와

             몸을 움직이는 에너지에 필요한 

             공기(空氣)

             산소를 호흡하기 위하여 

             코가 존재하고

             토기(土氣)와 수기(水氣)를 

             얻기 위하여

             입이 존재합니다.


             입안에 있는

             혀는

             소통을 위한 

             언어구사를 

             위하여 존재합니다.

 

             외면의 얼굴과 

             내면의 두뇌로 이루어진

             사람의 상단은

             형이상학의 이치 

             그대로 만들어졌습니다.

 

          2. 중단

 

              1) 외면: 가슴

              2) 내면: 폐와 심장

     

       1) 상단의 코와 연결된 

          하부구조로

          공기를 흡수하여 

          온몸으로 보내는

          폐와 심장이 

          내부에 존재하고

          이 부분을 보호하기 위하여

          외부에는 가슴이 존재합니다.

 

       2) 코를 통해 흡입한 공기는

           폐를 통하여 산소를 흡수하고

           옆에 있는 심장으로 보내어져 

           피를 통해

           온몸으로 보내어져

           흡수한 에너지를 

           태우는 역할을 합니다.

 

        3) 폐장도 심장도

            좌우 각각 하나씩으로

            두개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3. 하단

 

                1) 외면: 배

                2) 내면: 위 작은 창자 큰 창자

                            간 쓸개 지라 신장 항문 생식기

        

             입으로 각종 음식물을 씹어 삼켜

             식도를 통하여

             배 내부에 존재하는 위(胃)를 통과하여

             작은 창자 큰 창자를 거쳐

             영양가와 수분을 흡수한 다음

             찌꺼기를 항문으로 배설합니다.

             보조소화 기관으로서는 

             간 쓸개 이자 등이 있고

             생식기가 있습니다.


 

           

             4. 경추와 중추

        

               목뼈와 등뼈를 통하여

               두뇌와 온몸을 신경으로 연결하여

               보고를 받기도 하고 명령을 내리는

               신경이 주류를 이루는 동시에

               온몸의 상하 전후 좌우의 균형을 잡아주는

               축(軸)의 역할을 합니다.

 

      

          5. 팔 다리

 

               몸을 운행하기 위하여

               좌우에 하나씩

               두개의 다리가 엉덩이에 붙어 있고

               몸을 돌보고 글씨를 쓰고 

               물건을 잡고 만들기 위하여

               좌우에 하나씩 두개의 팔이 있어

               몸을 움직이고 물건을 다루고 만드는

               역할을 하는 도구입니다.

               광명이라는 하나의 에너지가

               수화 음양 두가지로

               나타나는 이치로 만들어졌습니다.

 

             

             6. 총괄

 

                * 목 윗부분인 상단은

                  형이상학의 이치로 만들어졌고

                  목 아래부분인 중단과 하단은

                  형이하학의 이치대로 만들어져 있습니다.

 

                * 형이상학은

                   음양이 하나이면서 제로인 이치이고

                   형이하학은

                   음양 두가지로 벌어지는 이치입니다.

 

                * 그리하여

                   몸은 상하 전후 좌우의

                   이원적인 구조로 이루어져 있고

                   눈도 둘이고 귀도 둘이고

                   코구멍도 둘이고 팔다리도 둘씩 입니다.

 

                 * 얼굴은 상단의 드러난 부분으로

                    눈구멍 귓구멍 콧구멍 입구멍 등으로

                    얼이 숨어있는 굴입니다.

                    내부에는 좌뇌에서 생각을 내고

                    우뇌에서 감각을 담당합니다.

          

                 * 목은 상단과 중단이 연결되는

                   신경의 통로이기도 하고 

                   시선의 방향을 돌려주는 운전대 역할과

                   기도와 식도가 지나가는 통로이기도 합니다.

          

                 * 몸둥이는

                   앞에 있는 가슴과 배와,

                   뒤에 있는 등과 허리로,

                   내부에는 순환기관과

                   소화기관이 들어있습니다.

           

                 * 팔은 걸을 때

                   다리와 짝을 맞추는 보조역할도 하고

                   물건을 집기도 하고 쓰기도 하고 만들기도 하는

                   작용을 하며 좌우에 하나씩 두개가 있습니다.

                   사람이 사람다움은 정교한 손이 있기 때문입니다.

                  

                   손가락 발가락은 다 같이 5개로

                   양쪽을 합하면 10개씩입니다.

                   10이란 숫자는 꽉 찬 숫자인지라

                   양쪽 손에 반으로 나누어

                   다섯 개의 손가락이 되었습니다.

 

                 * 다리는 몸을 움직이는 도구입니다.

                   양쪽 발에 다섯개씩의 발가락이 있어

                   모두 열개의 발가락이 있습니다.

 

                 * 머리가 각 기관의 몸을 부리고 쓸 때

                   저절로 돌아가는

                   순환기관이나 소화흡수기관과

                   머리에서 발하는 명령을 받아

                   움직이는 부위로

                   크게 음양으로 나누어집니다.

 

                 * 정신의 속성인 감각이

                   인체의 속성인 생각이나 감정을

                   거느리고 다스리고 부리고 쓰는

                   구조로

                   완전무결한 조화와 균형이 있는

                   하늘의 작품으로

                   사람이 만물의 영장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