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46. 일상생활을 통한 기공(氣功)의 연마

유종열
2022-07-17
조회수 9



봄46. 


일상생활을 

통한


기공의 

(氣功)

연마



두심으로

흐트러지는

마음을


모으면


한마음이 

되고 


동시에 

무심이다.


일심이 

되면


두심이 

하나로


조화 

통일이

되며

돌아간다.


음양을 

다 

살리며


음양을 

초월하여야


둘이면서 

하나이고


하나이면서

제로다.


방출하면서

회수가 

이루어져


에너지가 

보존된다.


생활을 


일심으로

하면


에너지를 

쓰면서 

동시에


에너지가

보충된다.


일심에서


방출과

회수가


저절로

이루어지기 

때문이다.


처음보듯 


눈으로 

사물을 

보면


모양과 

색깔에

대한


발견에의

기쁨이 

있고


신비로움과 

아름다움이 

느껴져


자가발전이

이루어지면서


몸에는

고압전류가

충전된다.


귀로 

소리를 


일심으로 

듣노라면


소리의 

신비로움과

아름다움에서 

오는


감동의 

물결이 

일어나면서


에너지가 

보충되어진다.


하루 

세끼 

식사를 

하면서


일심으로

 

음식의 

맛을 

보노라면


음식에 

따라 


몸에서 

일어나는


에너지의

파장을 

감지하면서

 

에너지가 

충전된다.


지극정성으로

수족을 

놀리면


몸과 

마음이 

하나가 

되어


기공이 

이루어지면서 


에너지의 

보충이 

이루어진다.


일심으로 

생활을 

하면


에너지를 

소비한 

만큼


즉시

에너지가

보충된다.


일심으로 

에너지를 

쓰면


반드시 


에너지가 

고갈되지

않고


나간 

만큼 


보충된다.


그리하여


누진통을 

(漏盡通)

얻어


충만한


제로에너지의 

소유자로서


쓰고

써도

다함이 

없다.